[월드컵예선 생생포토] 한국, 투르크메니스탄 '5-0' 완파
[월드컵예선 생생포토] 한국, 투르크메니스탄 '5-0' 완파
  • 문용준 기자
  • 승인 2021.06.06 02: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의조 멀티골, 남태희, 김영권, 권창훈 릴레이 골

 

남태희,'하트 세레모니'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남자 국가대표팀(FIFA 랭킹 39위)이 투르크메니스탄(130위)을 완파하며 월드컵 2차예선 조 선두 자리를 유지했다. 

국가대표팀은 5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투르크메니스탄과의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조 경기에서 황의조가 두 골을 기록한 가운데 남태희, 김영권, 권창훈이 한 골씩 보태 5-0 승리를 거뒀다. 한국은 승점 10점(3승1무)으로 레바논과 동률을 이뤘으나 골득실(한국 +15, 레바논 +5)에서 앞서 조 1위를 유지했다.

 

국민의례 하는 대표팀

 

캡틴 손흥민

 

선발로 나선 대표팀

벤투 감독은 1년7개월 만에 재개된 월드컵 예선전에서 대표팀에 익숙한 선수들을 선발로 내세웠다. 최전방 스트라이커 자리는 황의조가 나섰다. 2선에는 손흥민-권창훈-남태희-이재성이 포진했고, 수비형 미드필더는 정우영이 맡았다. 포백 수비진은 홍철-김영권-김민재-김문환이었다. 골키퍼 장갑은 김승규가 꼈다.

투르크메니스탄 대표팀

 

드리볼하는 손흥민

 

볼다툼하는 권창훈

 

 

황의조

 

황의조 선제골

 

득점 놓치고 아쉬워하는 손흥민

 

 

대표팀 간판 손흥민이 거친 태클에 넘어지자 벤투 감독이 화를 내고 있다.

 

공중볼 다투는 김문환

 

손흥민

 

질주하는 손흥민

 

볼다투는 권창훈

 

 

남태희가 득점을 올리고 골 세레모니를 하고 있다.

 

득점 후 감격하는 남태희

 

남태희가 두 번째골 넣고 하트 세레모니를 하고 있다.

 

 

김민재,국가대표팀 든든한 센터백

 

권창훈,쐐기골 세레모니

 

김승규

 

볼다툼 펼치는 황희찬

 

 

멀티골을 기록한 황의조,캡틴 손흥민과의 포옹

 

패배한 투루크메니스탄 선수들 위로하는 손흥민

 

 

 

경기를 마친 국가대표팀은 트랙을 돌며 응원단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대표팀은 오는 9일 스리랑카, 13일 레바논과 같은 장소에서 경기를 벌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