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2-26 16:26 (금)
[문용준의 생생포토]여자배구, 현대건설 VS IBK기업은행 하이라이트
[문용준의 생생포토]여자배구, 현대건설 VS IBK기업은행 하이라이트
  • 문용준 기자
  • 승인 2021.02.22 08: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효진 28득점 맹활약..현대건설 꼴찌 탈출!
공격하는 양효진

 

현대건설 20일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여자부 홈경기에서 IBK기업은행을 상대로 풀세트 접전 끝에 세트스코어  3-2(23-25 25-21 23-25 25-20 16-14)로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현대건설의 양효진이 28득점으로 팀의 3연승을 이끌었고 루소(25득점), 황민경, 고예림도 나란히 12득점을 올렸다. 이로써 10승 16패(승점 28점)로 KGC인삼공사를 밀어내고 꼴찌를 탈출했다. IBK기업은행도 승점 1점을 추가하며 12승 13패(승점 36점)를 기록, 3위로 한단계 올라섰다.

 

경기 전 인사하는 이도희 감독(현대건설)-김우재  감독(기업은행)

속공 시도하는 양효진

 

양효진

    양효진(현대건설) 전위 20득점 블로킹을 8개 잡아내는 맹활약을 펼쳤다.

 

    루소(현대건설)도 25득점을 올리며 팀의 승리를 도왔다.

 

강타 날리는 라자레바(기업은행)

 

      라자레바(기업은행)는 양탐 통틀어 가장 많은 41득점을 올렸다.

연타 공격하는 고예림

    고예림(현대건설) 12득점 활약했다.

    센터 이다현(현대건설)이 속공을 시도하고 있다.

   정지윤(현대건설)이 강스파이크를 하고 있다.

   12득점으로 올리며 공수에서 활약을 펼친 표승주(기업은행)가 강타를 날리고 있다.

황민경

    황민경(현대건설)이 날카로운 공격을 하고 있다. 황민경은 12득점 올리는 활약을 펼쳤다.

    김다인(현대건설)이 몸을 날리며 디그를 하고 있다.

     세터 조송화(기업은행)가 백토스를 하고 있다.

    표승주(기업은행)가 서브 리시브를 하고 있다.

    현대건설의 세터 김다인이 양효진에게 백토스로 속공을 시도하고 있다.

 

    디그 실패하고 아쉬워 하는 김주향(기업은행)

현대건설 치어리더

 

    응원하는 현대건설 치어리더

   

                          볼을 살리는 리베로 김연견(현대건설)

 

     득점을 올린 현대건설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팀의 패배에 눈물 흘리는 라자레바(기업은행)를 위로하는 루소(현대건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