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연경, 프로배구 올스타 중 '최고의 별 선정'
김연경, 프로배구 올스타 중 '최고의 별 선정'
  • 문용준 기자
  • 승인 2021.01.26 19: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자부 신영석 최다 득표
올스타 트로피 수상하는 김연경

김연경(33.흥국생명)이 도드람 2020~2021 V-리그 총 28명의 올스타 중 '최고의 올스타 선수'로 선정됐다.

지난 15일부터 25일까지 총 11일동안 진행된 온라인 팬 투표에서는 여자부 K-스타의 김연경이 8만2115표를 얻어 남녀 최다 득표자로 선정됐다. 김연경은 국내 무대 복귀 후 1라운드 MVP 수상을 비롯해 공격 종합, 서브 등 개인 기록에서도 선두를 달리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

신영석

남자부 V-스타의 신영석(35.한국전력)이 7만5842표를 획득, 전체 2위에 올랐다. 남자부에서 가장 많은 득표다. 신영석은 현대캐피탈에서 한국전력으로 팀을 옮긴 뒤 팀이 중위권으로 올라서는데 힘을 보탰다.

올스타 최다 선정 선수로는 여자부 K-스타 양효진(32.현대건설)이 12번째 올스타로 선정됐으며 남자부는 V-스타 한선수(37.대한항공)가 10번째 올스타가 됐다.

남자부 K-스타의 이승원(28.삼성화재)이 14∼15시즌 데뷔 이후 처음으로 올스타로 선정됐다. 또한 임동혁(22.대한항공), 박경민(22.현대캐피탈)이 처음으로 팬들의 선택을 받으며 리그의 영건으로서 기대감을 높였다.

황연주(35.현대건설)가 총 14회로 역대 최다 올스타로 선정됐으며, 여오현(43), 김해란(37)은 나란히 13회 선정됐다.

한편, 배구협회는 이날 계양체육관에서 진행된 흥국생명과 GS칼텍스의 경기에 앞서 김연경, 신영석 선수에게 특별 제작한 올스타 트로피를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