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9 17:41 (목)
실내서핑 ‘플로우 하우스’ 시즌이 온다... 롯데아울렛 매출도 상승
실내서핑 ‘플로우 하우스’ 시즌이 온다... 롯데아울렛 매출도 상승
  • 장준수 기자
  • 승인 2019.06.10 09: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로우 하우스 매출 전월대비 20% 증가
인스타그램 게시물 5월들어 급증
롯데프리미엄 아울렛 기흥점 서핑샵 전경. 사진= 롯데쇼핑
롯데프리미엄 아울렛 기흥점 서핑샵 전경. 사진= 롯데쇼핑

주요 유통기업들이 지난해에 이어 올 여름에도 폭염 특수를 이어가기 위해 다양한 콘텐츠를 준비하고 있다.

지난해 기록적인 폭염으로 인해 소비자들은 무더위를 피해 냉방시설이 잘 구비된 백화점이나 쇼핑몰을 찾았고, '몰캉스', '백캉스' 등의 신조어도 생겨났다. 유통가에서는 대표적인 비수기인 7월과 8월에 예년 대비해서 고객들로 붐비는 현상도 생겼다. 이로 인해 주요 유통기업들은 매출이 상승했고, 때아닌 특수를 누린바 있다.

올해 유통기업들은 작년과 같은 특수를 재현하기위해 다양한 집객형 콘텐츠를 준비하느라 분주하다.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여름을 앞두고 있는 5월 한 달간간(5.1~31) 구매고객 수는 전년 동기대비 15%p 상승했고, 매출에서도 약 10%p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실내 대형 집객형 컨텐츠가 입점한 점포는 타 점포 대비 평균 20% 이상 매출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지난해 12월 오픈한 롯데프리미엄 아울렛 기흥점의 실내 서핑샵인 '플로우 하우스'엔 5월 한 달간 약 1000명 이상의 고객이 찾았다. 개점 이후 월평균 방문객이 700명 수준이었던 것이, 더위가 시작되며 40%p 이상으로 증가한 것이다. '플로우 하우스' 방문객 증가로 인해 매출도 전월 대비 약 20%p 증가했다.


◇ 인스타그램 게시물 5월들어 급증

플로우 하우스가 개장한 지난 12월부터 인스타그램 게시물을 수집해 분석한 결과 이른 더위가 시작된 5월 게시물 수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5월말 현재까지 플로우 하우스가 언급된 인스타그램 게시물은 총 500건 발생했다. 개장하던 12월 가장 많았다가 동절기가 포함된 1~3월을 지나며 뜸하던 것이 5월들어 급증한 것이다.

차트=인스타그램 '플로우 하우스' 게시물수 추이
차트=인스타그램 '플로우 하우스' 게시물수 추이

인스타그램 게시물의 문장을 분석한 결과 누리꾼들은 ‘플로우 하우스’에 대해 매우 긍정적으로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감성어 분석결과 긍정 감성어는 전체 감성어에서 63.2%를 차지했고, 반면 부정 감성어는 10.5%에 불과했다. 누리꾼들은 ‘플로우 하우스’에 대해 ▲좋다, ▲즐기다, ▲재밌다, ▲신나다, ▲가능하다 등을 자주 사용했고, 소수의 부정 감성어로는 ▲어렴다, ▲무섭다, ▲울다, ▲쉽지않다 등이 등장했다.

차트=인스타그램 '플로우 하우스' 감성어 분석
차트=인스타그램 '플로우 하우스' 감성어 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