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템임플란트 ESG등급 B→C 강등
오스템임플란트 ESG등급 B→C 강등
  • 이재영 기자
  • 승인 2022.01.12 15: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은 이달 5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등급위원회를 개최하고, 최근 2200억원대 횡령 사건이 발생한 오스템임플란트의 ESG 등급을 기존 B에서 C로 하향했다고 12일 밝혔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은 "자기자본 90%에 해당하는 금액의 횡령 사건이 발생해 내부통제장치가 효과적으로 작동하지 않은 것으로 판단해 G분야 등급을 기존 B에서 D로 하향하고, 통합 등급도 함께 하향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또한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은 한국특강의 ESG등급을 B에서 C로, 팜스코·하림지주의 등급을 A에서 B+로 내렸다. 한국특강은 장세현 전 대표이사가 40억원대 업무상 배임죄로 1심 유죄 판결을 받은 것이, 팜스코와 하림지주는 공정거래위원회의 시정명령 및 과징금을 부과받은 것이 문제가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