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삼성전자 올해 메모리 이익 추정치 상향"
한국투자증권 "삼성전자 올해 메모리 이익 추정치 상향"
  • 이재영 기자
  • 승인 2022.01.05 09: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투자증권은 5일 삼성전자의 올해 메모리 부문 영업이익 추정치 상향 조정을 반영해 목표주가를 10만원에서 10만5000원으로 상향조정한다고 밝혔다.

이원식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연간 메모리 부문 매출액 추정치를 기존 82조6000억원에서 89조2000억원으로, 영업이익 추정치를 28조원에서 34조1000억원으로 각각 8%, 22% 상향 조정한다"며 "이는 올해 연간 D램 가격 하락 폭을 기존 -11%에서 -5%로, 낸드 가격 하락 폭을 기존 -13%에서 -7%로 상향 조정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 연구원은 "세트 생산 개선으로 메모리에 대한 전방업체들의 재고는 감소하는 가운데 최근 중국 정부의 시안 지역 봉쇄 조치로 D램과 낸드 모두 공급 차질이 발생하고 있다"며 "삼성전자는 낸드 웨이퍼 투입량을 일부 줄이기 시작한 것으로 파악되고 마이크론도 D램 후공정 생산라인에 생산 차질이 발생하고 있다고 언급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현물가격 강세가 지속돼 향후 D램 가격 추정치는 상향 조정도 가능해, 메모리 업체들의 이익 상향 조정 사이클이 본격화될 전망"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