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랜차이즈 성장은 계속된다
프랜차이즈 성장은 계속된다
  • 신진호 기자
  • 승인 2021.12.27 14: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종사자 감소했지만 가맹점은 늘어
1인당 매출액 의약품 가장 높고 커피집은 최저

코로나19 사태에도 프랜차이즈 가맹점이 증가했지만 고용과 매출액은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가맹점 10곳 가운데 2곳이 편의점이며, 매출액은 의약품이 가장 많았다.

코로나19 여파에도 고용과 매출액이 감소했지만 프래차이즈 가맹점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지난 10월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IFS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를 찾은 관람객들이 참가 업체의 부스를 둘러보고 있는 모습.  

 

통계청이 27일 발표한 '프랜차이즈(가맹점) 조사 결과(잠정)'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전국 프랜차이즈 가맹점 수는 23만5709개로 전년인 2019년보다 9.5%(2만521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맹점 3대 업종은 편의점(4만6371개, 19.7%)과 한식(3만6022개, 15.3%), 치킨(2만7667만개, 11.7%)이며, 전체의 46.7%를 차지했다.

자동차수리(-21.9%)와 가정용 세탁(-2.7%), 문구점(-0.1%)을 제외하고 전 업종에서 프랜차이즈 가맹점이 늘었다. 김밥·간이음식점이 전년보다 18.5% 증가해 가장 많이 늘었고, 한식(16.5%), 커피·비알콜음료(16.4%), 편의점(12%) 등이 그 뒤를 따랐다. 

                                                                                                                                                                  그래픽=통계청

코로나19 여파로 고용과 매출액이 감소했다. 가맹점 종사자수는 80만2501명으로 전년대비 5.2%(4만4331명) 감소했다. 종사자 수는 편의점(19만364명, 23.7%), 한식(11만.4161만명, 14.2%), 커피‧비알콜음료(7만7695만명, 9.7%) 순으로 많았고, 한식(1만1861천명, -9.4%)과 피자·햄버거(4641명, -7.6%), 커피·비알콜음료(3608명, -4.4%) 등 음식업에서 감소세가 두드러졌다. 

                                                                                                                                                                     그래픽=통계청

전체 매출액은 74조3650억원으로 전년대비 0.3%(2550억원) 감소했다. 매출액 상위 3대 업종은 편의점(22조8880억원, 30.8%)과 한식(8조9490억원, 12.0%), 치킨(5조4930억원, 7.4%)이며, 전체의 50.2%를 차지했다. 의약품(4530억원, 11.7%)과 김밥·간이음식(2370억원, 8.4%), 피자‧햄버거(2980억원, 7.9%) 가맹점의 매출은 전년도에 비해 증가했지만 영업시간 제한 등으로 생맥주‧기타주점(2770억원, -15.4%), 한식(5070억원, -5.4%),  외국식(1050억원, -3.7%) 등은 감소했다. 

종사자 1인당 매출액은 9270만원으로 전년에 비해 5.2%(460만원) 증가했다. 업종별로는 피자·햄버거(16.8%), 의약품(10.9%), 김밥·간이음식(10.4%) 등은 전년에 비해 증가했지만 생맥주·기타주점(-5.8%) 등은 감소했다. 

종사자 1인당 매출액은 의약품이 3억3280만원으로 가장 많았고, 문구점(1억5520만원)과 자동차수리(1억2230만원)가 그 뒤를 따랐다. 반면 커피·비알코올음료(4910만원)과 두발미용(5200만원), 생맥주·기타주점(6020만원) 순으로 낮았다. 

                                                                                                                                                                           그래픽=통계청

지역별 가맹점수는 경기가 6만929개로 가장 많았고, 서울(4만3452개), 경남(1만5956개), 부산(1만4865만개) 순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