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0 12:42 (화)
호반그룹과 대아청과, 해남군 한파피해 복구지원금 1억원 전달
호반그룹과 대아청과, 해남군 한파피해 복구지원금 1억원 전달
  • 이수룡 기자
  • 승인 2021.03.05 10: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반그룹과 대아청과는 5일 해남군청에서 한파로 큰 피해를 입은 해남군 겨울배추 생산농가에 복구지원금 1억 원을 전달한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은 코로나19 방역수칙에 따라 명현관 해남군수, 박재욱 대아청과 대표, 김세준 호반그룹 동반성장실장 등 최소 인원만 참석한다.

해남군은 전국 최대 겨울배추 주산지로 올해 1월 기상관측 이래 유례없는 한파가 닥치면서 생산면적의 68%(1,700ha) 이상, 1,800여 농가가 피해를 입었다. 농가들의 피해 소식을 들은 대아청과는 긴급 복구지원금 3천만 원을 마련했는데, 호반그룹에서도 7,000만 원을 지원해 총 1억 원의 재원을 마련하게 됐다. 이번 지원금은 해남군 배추주산단지 내 한파피해를 입은 농가에 전달돼 조속한 피해 복구에 사용될 예정이다.

호반그룹과 대아청과는 농어촌과의 상생협력에도 힘쓰고 있다. 지난해 호반건설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2억 원을 출연했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파농가 돕기 캠페인 등 다양한 지원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