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보건설, 부천 춘의동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
대보건설, 부천 춘의동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
  • 김두윤 기자
  • 승인 2021.03.02 13: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 춘의동 126-1번지 일대 4개동 전용 47㎡ ~ 84㎡ 237가구 규모
1군 건설사 대보건설 시공, 안정적인 신탁사 사업대행자 방식 적용

대보그룹(회장 최등규)의 건설계열사인 대보건설은 최근 부천 춘의동 가로주택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대보그룹에 따르면 춘의동 가로주택정비사업은 경기도 부천시 춘의동 126-1번지 일대에 지하 2층 ~ 지상 20층 4개동, △ 전용면적 47㎡ 24가구 △ 59㎡(A) 45가구 △ 59㎡(B) 126가구 △ 69㎡ 9가구 △ 84㎡ 33가구 등 총 237가구 및 부대복리시설을 개발하는 것으로 공사기간은 약 27개월이다. 신탁사 사업대행자 방식을 선택해 하나자산신탁의 객관적이고 투명한 사업관리로 안정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사업지는 지하철 7호선 춘의역과 신중동역이 인접해있으며, 경인고속도로, 수도권 제1순환고속도로, 부천로 등을 이용해 수도권 내 이동은 물론 외각으로의 이동도 편리하다. 신흥초, 옥산초, 부흥중, 심원중·고, 원미고등학교 등 학교와 순천향대병원, 이마트, 롯데백화점, 강남종합시장, 부천시장 등 편의시설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 부천종합운동장, 도당근린공원이 인접해 친환경 프리미엄까지 함께 누릴 수 있다.

한편 공공공사를 중심으로 1군(등급) 건설사로 꾸준히 성장해 온 대보건설은 2014년 아파트 브랜드 하우스디(hausD)를 론칭한 바 있으며 최근에는 조직과 인력을 확충하고 도시정비사업에도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대보건설 주택사업본부장 장세준 부사장은 “민간과 공공아파트 4만7000여 가구 시공 실적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춘의동 기로주택정비사업을 최고 수준의 명품 아파트로 완성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