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4 07:05 (금)
[통계N] 일평균 카드 이용규모 2.5조원... 비대면결제 17.0% 증가
[통계N] 일평균 카드 이용규모 2.5조원... 비대면결제 17.0% 증가
  • 류지호 기자
  • 승인 2020.11.11 11: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은행 ‘코로나19 확산 이후 최근 국내 지급결제동향’
선불카드, 긴급재난지원금 사용 등으로 770.6% 증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소비활동 위축 등으로 전년대비 올해 3분기까지 지급카드 이용규모 증가세가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출처=한국은행 '코로나19 확산 이후 최근 국내 지급결제동향'
출처=한국은행 '코로나19 확산 이후 최근 국내 지급결제동향'

지난 3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코로나19 확산 이후 최근 국내 지급결제동향’에 따르면 올해 1~9월중 지급카드 이용규모는 일평균 2.5조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4% 증가에 그쳤다. 신용카드와 체크카드는 각각 0.2%와 2.4%가 늘어나 증가세가 둔화됬으나 선불카드는 긴급재난지원금 사용 등의 영향으로 770.6% 증가했다.

지급카드 이용규모를 월별로 보면 코로나19 확산 초기인 3~4월 큰 폭 감소했다가 5월 이후 증가로 전환되었으나 8월 들어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증가세가 둔화되다 9월 들어 다시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 모바일기기 등, 비대면 결제 17.0% 증가

결제형태별로는 모바일기기(스마트폰) 등을 통한 비대면결제는 일평균 0.8조원(잠정치)으로 코로나19 확산 이후 더욱 활성화되면서 2020.1~9월중 이용규모가 전년동기대비 17.0% 증가했다. 비대면결제는 온라인 쇼핑몰 결제 등 비대면거래뿐만 아니라, 어플 등을 이용한 택시 호출·결제 등과 같이 거래 현장에서 단말기 접촉없이 모바일기기 등을 통해 결제가 이루어지는 것을 말한다.

대면결제는 일평균 1.4조원으로 3.7% 감소했으며 결제 단말기(카드단말기, QR코드 등) 접촉시 사용하는 기기별로는 플라스틱 실물카드가 5.6% 감소한 것과 달리 모바일기기 등을 이용한 결제는 18.0% 증가했다.

접근 기기별로도 대면 및 비대면 모두 모바일기기 등을 통한 결제(17.2%↑)를 선호하는 경우가 늘면서 실물카드를 통한 결제규모는 5.6% 축소됐다.

◆ 간편결제, 비대면결제의 39.0% 차지

모바일기기 등을 통한 결제 가운데 간편결제(카드 정보를 모바일기기 등에 미리 저장해 두고 거래시 비밀번호 입력, 단말기 접촉 등의 방법으로 결제하는 서비스) 방식을 이용하는 비중이 편의성 증대 등으로 점차 확대(19.01, 32.4% → 19.06, 35.1% → 20.01, 36.9%)되면서 2020.9월에는 39.0%를 차지했다.

간편결제 가운데 핀테크기업이 차지하는 비중도 지난해 1월 52.6%에서 올해 1월 59.0%로 증가했으며 9월에는 61.5%로 코로나19 확산 이후 시장점유율이 더욱 확대되고 있다.

◆ 소액결제, 일평균 70.9조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7.9% 증가

2020.1~9월중 소액결제망을 통한 계좌이체 규모는 일평균 70.9조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7.9% 증가했다.

전자금융공동망을 이용한 소액결제는 비대면결제 선호 증가, 주식 투자자금 유입 등에 따라 인터넷뱅킹(모바일뱅킹 포함) 및 펌뱅킹을 중심으로 19.0% 증가했다. 올해 1~9월중 투자자예탁금 잔액(일평균)은 42.7조원으로 전년동기대비 70.7% 증가했다.

타행환공동망 등의 이용은 10.2% 증가했으나 CD공동망 이체규모는 외부 활동 축소 등으로 10.8% 감소했다. CD공동망을 이용한 현금인출액도 13.0% 감소했다.

오픈뱅킹 이용규모는 일평균 0.35조원으로 지난해 12월(0.16조원) 가동 이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