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4 17:32 (화)
[리서치N] 文대통령 지지율 4.8%p 하락, ‘잘한다’ 53.4% vs ‘잘못한다’ 41.8%
[리서치N] 文대통령 지지율 4.8%p 하락, ‘잘한다’ 53.4% vs ‘잘못한다’ 41.8%
  • 오치석 기자
  • 승인 2020.06.23 08: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총선 이후 10.3%p↓
더불어민주당 1.7%p↓ 미래통합당 1.2%p↑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53.4%로 지난 3월 4주차 이후 최저치로 떨어졌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YTN의 의뢰로 지난 15일부터 19일까지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2,509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문재인 대통령의 6월 3주차 국정수행 긍정평가 지지율을 전주 대비 4.8%p(포인트) 내린 53.4%로 22일 발표했다.

차트=리얼미터
차트=리얼미터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 평가는 4.8%p 오른 41.8%이었고 ‘모름·무응답’은 0.2%포인트 오른 4.9%를 보였다.

문 대통령의 지지율은 지난 5월 3주 62.3%를 기록한 후 4주 연속 하락했다. 총선 이후인 지난 4월 4주 63.7%와 비교하면 10.3%p 내렸다.

연령별 긍정평가는 20대에서 57.2%를 보여 전주에 비해 10.2%p 급락했다. 40대는 68.8%로 9%p, 50대에서도 3.9%p 내린 55.2%를 기록했다.

권역별로는 호남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하락세를 보였다. 경기·인천이 8.1%p 떨어진 55%, 대구·경북이 7.6%p 떨어진 37.6%, 부산·울산·경남이 5.7%p 떨어진 44.0%, 서울이 4.2%p 떨어진 51.7% 등을 나타냈다.

리얼미터는 지지율에 영향을 끼친 이유를 ‘북한의 개성 연락사무소 폭파 사건 등 남북관계 악화’라고 봤다.

누리꾼들은  22일자 네이버에 인링크 된 서울신문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율 53.4% [리얼미터]'기사에  "그렇게도 자랑하던 북한과의 평화를 외쳐되더니 결국 모든것이 쇼로 밝혀지고 견정은이와 트럼트의 만날때 억지로 끼어 드러가 개망신 당한것이 밝혀진 문재인이를 지지하지 않는분은 공감을 눌러 주시고 지지하는 사람은 비공감을 눌러시오(공감513)" "도대체 어떻게 이렇게 높지 ㅋㅋㅋㅋㅋ 이해가 안되네(공감215)" "ㅋㅋㅋㅋㅋㅋ조작ㅋㅋㅋㅋㅋㅋㅋㅋㅋ웃기고 앉았다. 10프로 해도 많다고 보는데 무슨 50프로 씩이나 된다고. 그걸 국민이 믿을 거 같냐(공감13)" 등의 댓글을 달았다.

차트=리얼미터
차트=리얼미터

정당지지율은 여당인 민주당의 지지율이 40.6%를 기록해 전주보다 1.7%p 하락했다. 미래통합당은 1.2%p 오른 29.1%를 기록했다. 열린민주당과 정의당은 각각 1.2%p 내려 각각 4.5%, 4.4%의 지지율을 보였다. 국민의당은 전주보다 0.4%p 오른 3.9%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무당층은 2.8%p 오른 14.6%를 보였다.

이번 주간 집계는 지난 15일~19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56,383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2,509명이 응답을 완료(4.4%)한 결과다.무선 전화면접(10%),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방식,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통계보정은 2020년 4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 권역별 림가중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0%p이다. 응답률은 4.4%. 자세한 여론조사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