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8:38 (금)
'문 대통령 단독 기록관 건립' 기사에 '화나요' 무려 5만개... 역대급 기록
'문 대통령 단독 기록관 건립' 기사에 '화나요' 무려 5만개... 역대급 기록
  • 송원근 기자
  • 승인 2019.09.11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리핑N] 10일 네이버 뉴스에 대한 누리꾼 반응 체크
문 대통령 단독 기록관 건립 추진... 화나요 5만개 넘어
'화나요' 5만개는 지난해 9월 워드미터 집계 개시 후 최다
표정 많이 달린 기사 TOP5(10일 네이버 인링크)
표정 많이 달린 기사 TOP5(10일 네이버 인링크)

10일 네이버 뉴스에 대한 빅터뉴스 워드미터 집계 결과, 정부가 총 172억원의 예산을 들여 '문재인 대통령기록관'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는 조선일보 기사에 누리꾼들이 가장 많은 감성반응을 보였다. 기사는 개별 대통령기록관을 건립하는 것은 문 대통령이 처음으로, 2016년 세종특별자치시에 만든 통합대통령기록관이 역대 대통령의 기록물을 관리하고 있는데도 문 대통령 기록관만은 따로 만들려고 한다고 전했다. 이 기사는 표정이 5만2500개 달렸다. 그중 '화나요'는 5만개로 이날 '화나요'가 가장 많이 달린 기사였다. 또 '화나요' 개수 5만개는 지난해 9월 워드미터 집계를 실시한 이후 가장 많은 수치다.

다음으로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10일 기자회견을 열고 병사 월급을 2022년까지 100만원으로 인상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발표했다는 기사에는 표정이 3만1500개 표시됐다. '화나요'는 3만1100개로 역시 '화나요'의 비율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이어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아들이 의공학 포스터에 제1저자로 이름을 올려 논란인 가운데, 이 포스터의 교신저자인 서울대 교수가 나 원내대표로부터 연구를 도와달라는 부탁을 받았으며 "비교적 간단한 실험연구였고, 실제 학생은 스스로 데이터 수집과 분석 등을 수행했다"고 말했다는 기사는 2만3000개 표정이 달렸다.

또 한겨레·KBS 등 일부 언론에서 그간 조국 법무부 장관 의혹 검증을 소홀히 했다며 내부 비판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는 기사는 표정이 2만2000개였다. 조국 장관이 지난 인사청문회에선 "장기간 휴직하게 되면 학생들의 수업권에 일정한 제약을 준다는 점을 알고 있다"며 교수직 사직 의사를 비쳤으나, 지난 9일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에 전화를 걸어 휴직하기로 했다는 기사는 2만개 반응이 달렸다.

ㅇ
댓글 많이 달린 기사 TOP5(10일 네이버 인링크)

댓글수로는 문 대통령이 10일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현장 국무회의에서 "아무도 흔들 수 없는 강한 경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고 전한 기사가 9100개 댓글로 5위에 오르기도 했다. 이 기사에는 문 대통령 지지자들로 보이는 네티즌들이 "응원합니다", "기술독립 이룹시다" 등 문 대통령 지지 의사를 적극 표시하기도 했으나, 순공감 1위에 오른 댓글은 "말로는 세계 정복할 기세네"라고 조롱하고 있었다. 또 다른 댓글은 조국 장관 딸의 KIST 인턴 기록 조작 의혹을 들어 "조국 범죄 혐의가 드러나고 있는데, KIST에서 국무회의를 하네. 정말 이상하다"라고 적기도 했다.

조회수로는 지난 9일 문 대통령이 조국 장관을 임명하자 포털 네이버와 다음 등에서 각각 ‘문재인 탄핵’과 ‘문재인 지지’ 등 정치적 의도가 있는 것으로 보이는 키워드가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올라 있다는 조선일보 기사가 38만회 조회돼 1위였다. 또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가 "아이가 (맨 위에 이름이 오른 문건은) 논문이 아니라 미국 과학경진대회 수상한 실험을 바탕으로 아이가 직접 작성한 발표문"이라며 "허위사실 보도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할 것"이라고 말했다는 기사는 28만회 조회됐다. 이날 이언주 무소속 의원이 조국 장관 임명에 반발하며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는 타살됐다. 저항과 투쟁의 의미로 삭발을 결정했다"고 밝히고 삭발을 한 것에 대해 박지원 대안정치연대 의원이 "국회의원이 하지 말아야 할 3대쇼 중 하나가 삭발"이라고 비판했다는 기사는 24만회 조회됐다.

많이 본 기사 TOP5(10일 네이버 인링크)
많이 본 기사 TOP5(10일 네이버 인링크)

▶ 11일 브리핑 리포트 바로가기

국무회의를 주재하는 문재인 대통령. 사진=청와대
10일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에서 현장 국무회의를 주재하는 문재인 대통령. 조국 법무부 장관 딸이 인턴기록 조작 의혹에서 벗어나지 못한 가운데 당사자인 KIST를 문 대통령과 조 장관이 방문해 그곳에서 국무회의를 개최한 의도에 대해 또 다시 논란이 인다. 사진=청와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