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모빌리티, 전기자전거 공유 서비스 나서
카카오모빌리티, 전기자전거 공유 서비스 나서
  • 김대중 기자
  • 승인 2018.12.06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천리자전거, 알톤스포츠와 맞손… 중·단거리 이동 새 패러다임 제시
카카오T 통해 사용 가능… '충전-재배치-주차' 등 지자체와 협력키로
▲ⓒ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의 이동서비스를 다루는 독립법인 카카오모빌리티가 국내 자전거 시장의 대표 기업인 삼천리자전거, 알톤스포츠와 '전기 자전거 공유 서비스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5일 밝혔다.

제휴 3사는 내년 1분기에 전기 자전거 공유 서비스를 선보여 단거리 이동 수요를 해결하는 새로운 교통 인프라를 구축하겠단 계획이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카카오 T를 통해 전기 자전거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전기 자전거 배터리 충전, 주요 지역 재배치, 자전거 주차 등 제반 사항에 대해선 각 지자체와 협력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정주환 카카오모빌리티 대표는 "기존 자동차 기반의 이동을 넘어 마이크로 모빌리티 서비스를 선보임으로써 국내 모빌리티 시장에 중, 단거리 이동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