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사장, 협력사 방문해 애로사항 경청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사장, 협력사 방문해 애로사항 경청
  • 김진수 기자
  • 승인 2022.06.24 16: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에코플랜트는 지난 23일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한맥중공업 공장에서 조달 에코파트너스(Eco Partners)와 동반성장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조달 에코파트너스는 조달 분야 우수 비즈파트너 협의체를 말한다. 이날 행사에는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사장을 비롯한 SK에코플랜트 경영진과 장창현 한맥중공업 대표 등 조달 에코파트너스 관계자가 참석했다.

한맥중공업은 1978년 설립된 특수 철구조물 설계 및 제조회사로 SK에코플랜트의 조달분야 우수 비즈파트너 중 한 곳이다. 연간 약 12만 톤의 각종 철구조물을 생산해 국내는 물론 세계 60여개국에 수출, 시공하며 40여년간 명맥을 이어오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SK에코플랜트와 조달 비즈파트너 간 지속적인 동반성장을 위한 심도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한맥중공업 화성공장의 공정별 주요 라인 견학과 함께 현장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참석자들은 허심탄회한 의견과 미래 비전을 공유하며 상생협력과 동반성장, 공정거래 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SK에코플랜트는 2011년 외주 에코파트너스 운영을 시작으로 비즈파트너들과 실질적인 협력을 이어오고 있다. 조달 에코파트너스는 2013년부터 별도 운영됐다. 2022년 현재 사업형태 및 업종별 9개 분과로 구성돼 총 99개 회원사가 활동하고 있다. SK에코플랜트는 비즈파트너에 대한 금융 및 기술개발 지원, 대금지급 조건 개선, 교육훈련 등을 꾸준히 실천해오고 있다. 최근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비즈파트너를 위한 금융지원 확대, 방역용품 지원 등도 진행했다. SK에코플랜트는 5년 연속(2016년~2020년) 동반성장지수 최우수 등급에 선정되기도 했다.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사장은 “글로벌 공급망 위기와 원자재 가격 상승 등 불확실성이 확대되면서 비즈파트너들과 긴밀한 신뢰 구축과 정보 공유를 비롯한 상생협력의 중요성이 점점 커지고 있다”며 “SK에코플랜트는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은 물론 기술개발, 재무지원 등 비즈파트너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