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대무벡스, PTC코리아와 '스마트솔루션 고도화' MOU
현대무벡스, PTC코리아와 '스마트솔루션 고도화' MOU
  • 김진수 기자
  • 승인 2022.06.23 16: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무벡스는 23일 현대그룹 사옥에서 PTC코리아와 ‘제조/물류 스마트솔루션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향후 공동 사업·연구개발 등 다각적인 공조방안을 심층 논의했다고 밝혔다.

현대무벡스에 따르면 양사는 ‘예지보전’(설비고장·수명예측)과 ‘산업안전관리’ 솔루션 고도화·사업화 협력에 나선다. 먼저, 현대무벡스가 보유한 ‘예지보전 솔루션’과 PTC의 IIoT(산업용사물인터넷), PLM(제품수명주기관리) 기술을 융합, 모바일 디지털트윈 화면 하나로 현장의 기계/설비를 실시간 파악할 수 있는 혁신적인 산업 환경을 구축한다. 또한, PTC의 AR(증강현실) 플랫폼을 기반으로 신개념 ‘산업안전관리 솔루션’도 공동 개발한다. 중대재해를 예방하고 작업효율과 숙련도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양사 기술이 집약된 데모센터(시험운영공간)도 구상하고 있다.

현대무벡스는 국내 최고 수준의 스마트물류 설비(H/W)와 함께 SI(시스템통합) 역량도 보유하고 있다. 여기에 스마트 물류자동화 사업을 뒷받침할 수 있는 첨단 스마트솔루션 개발까지 집중하면서 최근 의미 있는 성과를 일궈내고 있다. 특히, 클라우드 기반 ‘예지보전 솔루션’은 업계의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국책과제 ‘2022년 핵심산업 클라우드 플래그십 프로젝트’의 서비스사업자로 선정, 연말까지 정부지원을 통해 ‘서비스 고도화’를 추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빅터뉴스 일반회원 가입 이후 댓글을 입력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