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클라우드 기반 협업툴 ‘We-Note’ 전면 도입
우리은행, 클라우드 기반 협업툴 ‘We-Note’ 전면 도입
  • 이재영 기자
  • 승인 2022.05.16 15: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은행은 효율적인 문서작성 및 신속한 보고방식 혁신을 위한 협업툴‘We-Note’를 전면 도입한다고 16일 밝혔다.

우리은행에 따르면 이번 전면 도입되는‘We-Note’(함께 문서를 작성하는 공간)은 클라우드 방식의 웹문서를 이용해 공동 업무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함으로써 효율성과 생산성을 높일 수 있다. 또한, 필요한 문서를 빠르게 검색해 활용하는 등 본격적인 협업 업무가 가능하게 된다.

특히, ‘We-Note’시스템 접속으로 문서확인 및 결재가 가능한 비대면 보고 체계를 구축했으며, 각종 회의 시에도 태블릿PC를 활용한 페이퍼리스(Paperless) 시스템을 갖춰 환경 보호에도 기여할 수 있다.

또한, 모바일 및 태블릿PC를 이용해 문서작성·편집이 가능한 스마트오피스 환경도 구축해 재택근무 등 비상상황 발생 시에도 업무 연속성을 유지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