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광양항만공사, 여가친화기업 재인증

일과 여과생활 조화롭게 병행 평가 받아
장봉현 기자 2023-11-20 19:35:52
여수광양항만공사가 최근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2023년 여가친화 인증기업으로 선정됐다.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옥 전경. 사진=여수광양항만공사 제공.

여수광양항만공사는 최근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2023년 여가친화 인증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여가친화인증제는 노동자가 일과 여가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는 근무환경을 조성하고 여가문화 확산에 기여하는 모범적인 기업을 선정해 인증하는 제도다.

여수광양항만공사는 2020년 최초 여가친화기업 인증을 받았고, 올해 재인증 기관으로 선정됐다.

항만공사는 여가확대 및 활성화를 위해 사내동호회 운영, 문화의 밤, 지역 프로축구단과 연계한 스포츠 저변 확산, 친수 레저 확산을 위한 승선체험 확대, 가족친화 프로그램 운영 등 여가활동 확대를 다각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이와 함께 10분 단위 휴가 사용, 연차 및 보상휴가 저축 제도 운영, 선택적 근로시간제 선도적 도입 및 활성화, PC-OFF제도 운영 등 정시 퇴근 문화 정착과 함께 직원들이 여가를 위한 충분한 시간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 같은 노력을 인정받아 올해도 여가친화기업 인증을 유지하고 있다. 인증 유효기간은 2026년까지로 3년간 적용된다.

박성현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은 “여가를 통해 삶의 활력을 찾고 스트레스를 잘 관리하는 것이 업무집중도 향상에도 도움이 된다”며 "조직과 개인이 함께 발전하고 만족할 수 있는 상생의 길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중국 전기차의 혁신을 배워라

카허 카젬 GM 상하이자동차 부사장은 한국GM 사장으로 5년 동안 근무하고 지난해 중국으로 자리를 옮겼다. 그는 얼마 전 중국에서 한국무역협회 부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