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UNGC '포워드 패스터' 참여 확대

이재영 기자 2024-04-04 11:42:21
하나은행은 세계 최대 기업 지속가능성 이니셔티브인 유엔글로벌콤팩트(UN Global Compact, 이하 ‘UNGC’)에서 출범한 '포워드 패스터(Forward Faster)' 참여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9월 공식 출범한 UNGC의 ‘포워드 패스터’는 기업이 5대 행동 영역인 ▲기후행동 ▲성평등 ▲생활임금 ▲수자원 회복탄력성 ▲지속가능금융에 동참함으로써 UN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달성이 가속화 되도록 지원하고 있다.

UNGC 회원사인 하나은행은 지구의 평균 기온 상승폭을 1.5℃ 이내로 제한하기 위한 ‘Business Ambition for 1.5℃’ 캠페인에 참여한 바 있으며, ‘Business Ambition for 1.5℃’ 캠페인이 ‘포워드 패스터’ 이니셔티브의 행동 영역 중 하나인 ‘기후행동’으로 대체되면서 ‘포워드 패스터’에 참여하게 됐다.

또한, 4일 UNGC 한국협회 주최로 개최된 ‘포워드 패스터’ 참여회사 세리머니에 참석하면서 기존 ‘기후행동’ 목표 참여에 더해, ‘성평등’과 ‘생활임금’ 영역에도 동참하게 됐다. 이를 통해 성별 다양성 확대와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한 근무 환경 조성에도 노력할 계획이다.

한편, 하나은행은 지난해 녹색금융 확대를 위해 국내 금융권 최초로 K-택소노미(K-Taxonomy, 한국형 녹색분류체계)를 반영한 ‘ESG 금융 심사 시스템’을 구축한 바 있으며,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2021년부터 그룹의 미래를 이끌어 갈 차세대 여성 리더 육성 프로그램인 ‘하나 웨이브스(Hana Waves)’를 운영하는 등 ESG 경영을 강화하고 있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민생이 먼저다

22대 총선이 여소야대로 막을 내렸다. 총선 기간 내내 불어닥친 정권 심판론이 반영된 결과다. 선거 직후 언론들은 여당의 참패가 대통령의 부족한 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