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이사회 확대…이승열·강성묵 사내이사 배치

이재영 기자 2024-02-29 17:08:41
하나금융지주 이사회는 29일 주주총회 소집 결의 이사회에서 사내이사를 1명에서 2명 추가해 3명, 사외이사를 8명에서 1명 추가하여 9명으로 확대키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하나금융지주 이사회는 29일 주주총회 소집 결의 이사회에서 사내이사를 1명에서 2명 추가해 3명, 사외이사를 8명에서 1명 추가하여 9명으로 확대키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이는 대내외 불확실한 금융환경 속에서 책임경영 및 내부통제 강화를 위한 결정이라는 것이 이사회 측의 설명이다.

이사회는 그룹 내 자회사 중 자산규모를 고려해 이승열 하나은행장과 강성묵 하나증권 사장(하나금융지주 부회장 겸직)을 사내이사 후보로 추천했다. 또한 신임 사외이사 후보로는 주영섭 前 관세청장, 이재술 前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 대표이사, 윤심 前 삼성 SDS 클라우드사업부 부사장, 이재민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추천했다. 이정원, 박동문, 이강원 現 사외이사 3명은 재선임 후보로 추천했다.

하나금융지주 이사로 추천된 후보는 다음 달 22일 개최되는 정기 주주총회를 거쳐 최종 선임 될 예정이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민생이 먼저다

22대 총선이 여소야대로 막을 내렸다. 총선 기간 내내 불어닥친 정권 심판론이 반영된 결과다. 선거 직후 언론들은 여당의 참패가 대통령의 부족한 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