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7 18:32 (수)
기보, 중장년 기술창업 장려 위해 창업보증 프로그램 출시
기보, 중장년 기술창업 장려 위해 창업보증 프로그램 출시
  • 강영범 기자
  • 승인 2019.07.05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경남브리핑] 만 40세 이상 고급기술자 대상 '중장년 기술경력자 창업보증' 운영
최대 15억 우대보증... 만39세 이하 청년과 공동창업시 추가 우대
올 하반기부터 1000억 , 향후 3년간 매년 2000억 지원
기술보증기금 본사 전경. 사진=기보

현장 경험이 풍부한 중장년층의 자영업 쏠림 현상을 해소하고, 기술창업을 장려하기 위해 기술보증기금이 중장년 특화 보증 프로그램인 '중장년 기술경력자 창업보증'을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중장년 기술경력자 창업보증은 대표자가 만 40세 이상의 고급기술자로서 혁신성장산업에 해당하는 창업기업을 영위하는 경우 기술경력과 창업유형에 따라 최대 15억원의 우대보증을 지원하는 상품이다.

특히 중장년 기술경력자와 만 39세 이하의 청년이 한 팀을 이뤄 공동 창업한 이른바 '세대융합형 창업팀'에 대해서는 보증료와 보증한도 등을 추가 우대한다. 기보는 2019년 하반기 1000억원을 시작으로 향후 3년간 매년 2000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기보 기술보증부 담당자는 "최근 베이비붐 세대의 퇴직 본격화 및 산업 구조조정 영향 등으로 현장 경험을 갖춘 중장년층의 기술창업 수요가 증가하고 있으나, 이들을 지원하기 위한 시스템이 없어 대다수의 중장년 창업이 치킨집 등 이른바 '생계형 창업'으로 내몰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기보는 중장년층 기술창업 활성화를 통해 이러한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중년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고자 중장년 기술경력자 창업보증을 마련했다. 기보는 지원규모를 계속 확대해 중장년 일자리 창출과 제2벤처 붐 확산에 앞장서겠다는 방침이다.

아래는 오늘 자 부산경남 주요일간지 기사내용이다.

<부산일보>

부산 마지막 홍등가 ‘완월동’ 폐쇄 추진

‘쩍’ 갈라진 옹벽 위 노후아파트, 놔둬도 되나

“월세 지원 등 주거 정책 면밀히 다듬어야”

제주항공, 부산~싱가포르 신규 취항

<국제신문>

잘나가던 LCC, 난기류 만났다

부산연구원 등 부울경 연구기관 3곳, 민자사업 추진여부 심사

부산 700여 명(주최 측 추산) “차별 철폐” 행진…교육부 “적극 교섭 나설 것”

“자치경찰 재정 국비로, 치안격차 우려 없애야”

<경남신문>

창원 제조업체 75% “신규채용 계획없다”

도, 산림법인 불법행위 적발하고도 방치

경남에도 경찰특공대 창설

한국남동발전, 중소협력사 동남아시아 시장 수출 활로 열어

<경남도민일보>

재즈 옷 입은 가요, 색다른 시간여행

유통산업법 개정안, 도심 대형유통점 정면 겨냥

'공공부문 비정규직 철폐' 문재인 정부 약속이행 촉구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