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0 23:00 (화)
LG 시그니처, 일본 론칭... 한국 프리미엄 브랜드 활약 주목
LG 시그니처, 일본 론칭... 한국 프리미엄 브랜드 활약 주목
  • 송원근 기자
  • 승인 2019.06.05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도쿄 국립신미술관서 디자이너 톨스텐 밸루어 등 참석 론칭 행사 열어
일본시장, 자국 제품과 프리미엄 브랜드 선호... LG 시그니처 활약 주목
국내 소비층 아직은 제한적... 프리미엄 TV 수요에 아이돌 팬덤 자리한 듯
LG전자가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를 일본에 론칭하고 출시 행사를 갖고 있다. 사진=LG

LG전자가 초프리미엄 가전 브랜드 'LG 시그니처'(LG SIGNATURE)를 일본에 론칭했다.

LG전자는 4일 일본 도쿄에서 250여명을 초청해 LG 시그니처 출시행사를 열었다. 이 행사에는 LG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이혜웅 부사장 등 관계자를 비롯해 LG 시그니처 제품 디자인 작업에 직접 참여한 세계적 디자이너 톨스텐 밸루어(Torsten Valeur)가 참석했다.

행사장소는 'LG 시그니처'의 디자인 철학과 어울리는 도쿄 국립신미술관을 택했다. 일본 건축의 거장 구로카와 기쇼가 설계한 이곳은 미술관 자체가 하나의 예술작품으로 평가받는다.

LG전자는 '미니멀리즘을 통한 본질의 미학'을 주제로 'LG 시그니처 갤러리'를 조성해 제품을 전시했다. 특히 이탈리아 사진작가인 델피노 시스토 레그나니가 LG 시그니처의 미니멀리즘 디자인, 핵심기술을 표현한 사진작품도 함께 전시했다. 또 일본을 대표하는 영화감독, 요리사, 아나운서 등 각계 유명 인사들이 참석해 LG 시그니처 제품을 사용해본 경험담을 공유하기도 했다.

일본은 프리미엄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으면서도 자국 브랜드의 영향력이 강한 시장이다. LG전자는 출시를 계기로 프리미엄 가전 시장에서 지배력을 한층 높일 계획이다. 일본에 출시한 LG 시그니처는 올레드 TV, 세탁기, 냉장고 등이다.

LG전자 일본법인장 이영채 상무는 "압도적인 성능과 정제된 디자인을 갖춘 LG 시그니처를 앞세워 일본 프리미엄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국내 고객들은 LG베스트샵 강남본점, 대치본점, 강서본점 등에서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를 체험해볼 수 있다.

한편, 빅터뉴스가 소셜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 소셜 메트릭스를 활용해 최근 3개월간 'LG 시그니처' 버즈를 살핀 결과 인터넷 기사를 포함해 총 버즈량은 1236건이었다. 여기서 인터넷 기사 578건을 제외하면 버즈량은 하루 평균 7~8건에 불과하다. 대체로 전자제품 이용후기가 많이 게시되는 인스타그램이나 블로그 등에서도 LG 시그니처 브랜드 제품에 대한 평가는 찾기 어려웠다.

다만 한 블로그에서 "시그니처 TV 사길 잘했다"는 평가를 볼 수 있었는데, 방탄소년단 공연 영상을 고화질로 볼 수 있어 만족스럽다며 열혈 팬이 올린 게시물에서 발견된 버즈였다. 이는 아이돌 팬덤이 프리미엄 TV 수요 일부를 차지하고 있다는 추정을 가능하게 한다.

이 기간 중 최고점을 기록한 3월 26일에는 LG 시그니처 에어컨이 공개된 날로 트위터ㆍ인스타그램ㆍ인터넷 뉴스 모두에서 'LG 시그니처' 언급량이 전날보다 큰 폭으로 증가했다.

LG 시그니처 버즈량 추이. 분석기간=2019년 3월 5일부터 6월 5일까지. 분석도구=소셜 메트릭스
LG 시그니처 버즈량 추이. 분석기간=2019년 3월 5일부터 6월 5일까지. 분석도구=소셜 메트릭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