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페이', 결제액 40조원 돌파... 누리꾼, "정말 편함" "제로페이는?"
'삼성페이', 결제액 40조원 돌파... 누리꾼, "정말 편함" "제로페이는?"
  • 정형기 기자
  • 승인 2019.05.14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 오프라인 간편결제 시장 80% 점유
우리은행과 '환전' 서비스 출시...미화 엔화 유로화 등 15종 통화 지원
누리꾼, "이거 땜에 삼성폰 못바꿔" "한번도 안쓴 사람 있어도 한번만 쓴 사람 없어"
사진=갤럭시 S10으로 삼성 페이를 사용하는 모습ⓒ삼성전자
사진=갤럭시 S10으로 삼성 페이를 사용하는 모습ⓒ삼성전자

삼성전자는 모바일 페이먼트 서비스 '삼성페이'가 출시 44개월 만인 지난 4월 말 국내 누적 결제 금액 40조원, 가입자 수 1400만 명을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2015년 8월 국내에서 서비스를 시작한 삼성 페이는 12개월 만에 누적 결제 금액 2조원, 24개월 만에 10조원을 넘어섰다. 33개월째에 20조원을 돌파한 삼성페이는 39개월에는 30조원을 기록한 바 있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삼성페이는 2018년 국내 오프라인 간편결제 금액의 80%를 차지했다. 온라인 결제 사용도 꾸준히 증가해 삼성페이 결제 금액의 25%는 온라인에서 이뤄졌다.

삼성페이는 해외 송금, 선불카드, 쇼핑, 교통카드, 멤버십, 입출금 등 다양한 부가서비스를 선보이며 사용성과 편의성을 확대하고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우리은행과 협력해 삼성페이 '환전' 서비스도 출시한다. 이는 삼성페이 애플리케이션에서 환전 신청 후 우리은행 영업점에서 돈을 바꿔 받을 수 있는 서비스로 미화, 엔화, 유로화 등 총 15종의 통화를 지원한다.

삼성전자는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6월 12일까지 삼성페이 내 환전 서비스 이용 시 첫 1회에 한해 주요 통화 100% 환율 우대, 우리은행 비대면 계좌와 체크카드 개설 시 무료 여행자 보험 가입 혜택 제공 등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간편결제 외에도 다양한 분야에서 파트너사들과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사용자들이 일상생활에서 더욱 편리하고 다양한 핀테크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누리꾼들은 '삼성페이'가 편리하다며 호의적 반응을 보였다.

뉴스 댓글 분석 프로그램 '워드미터'로 조사한 바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현재 서울경제 「3명 중 1명 ‘삼성페이’ 쓴다...결제액 40조원·가입 1,400만명 돌파」, 파이낸셜뉴스 「삼성페이, 국내 누적결제금액 40조원 돌파」, 한국경제 「삼성페이, 국내 누적결제액 40조원 돌파…"간편결제 시장 80% 차지"」 등 '삼성페이' 관련 네이버 기사가 23개인 가운데 "이거때메 삼성폰 못바꿈 정말편함"(rhdt****), "삼성페이를 한번도 안쓴 사람은 있어도 한번만 쓴 사람은 절대 없다"(gost****), "기존 결제 단말기 그대로 쓰니 서로간에 참 편합니다"(nk28****), "삼성페이는 신의 한 수였다"(pyro****) 등 누리꾼들의 극찬 댓글이 이어졌다.

"삼성페이 이후에 지갑을 가지고 다닌적이 없음"(ykyu****), "편하면 다 알아서 쓴다. 강제한다고 되고 안될게 아님"(shar****), "제로페이는 ㅇㄷ?"(huge****) 등 결제 수단도 무엇보다 사용자 편의가 우선임을 강조하는 댓글도 있었다.

그림='삼성페이' 네이버뉴스(14일 서울경제) 공감댓글 캡처
그림='삼성페이' 네이버뉴스(14일 서울경제) 공감댓글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