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그냥 집행유예로 끝내겠지"
"또 그냥 집행유예로 끝내겠지"
  • 김두윤 기자
  • 승인 2022.12.05 11: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여론] '재벌가 또 마약' 화나요 43%, 공감백배 27%

남양유업과 효성그룹 등 재벌가 3세가 상습적으로 마약을 유통하고 투약해오다 무더기로 검찰에 적발되면서 국민 공분이 커지고 있다. 누리꾼들은 "실명을 공개하라", "강력 처벌", "과연 지금 알아낸 사실일까"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잊을만 하면 터지는 재벌가의 마약 사건에 엄정처벌로 일벌백계해야한다는 지적이다.

재벌가 3세가 상습적으로 마약을 유통하고 투약해오다 무더기로 검찰에 적발되면서 국민 공분이 커지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서울중앙지검 강력부는 홍모씨 등 총 9명을 마약류관리에관한 법률 위반(대마) 혐의로 재판에 넘겼다. 남양유업 창업주 고 홍두영 명예회장 차남의 자제인 홍씨는 올해 10월 대마를 유통하고 직접 소지·흡연한 혐의로 지난달 중순 구속기소됐다. 범 효성가 3세인 조모씨는 올해 1∼11월 4차례에 걸쳐 대마를 산 뒤 흡연한 혐의 등으로 이날 불구속 기소됐다. 가수 미국 국적 안모씨는 올해 3∼10월 대마를 매수·흡연한 것은 물론 미성년 자녀와 함께 사는 집안에서 대마를 재배해온 사실까지 적발됐다. 모 금융지주 전 회장의 사위, 직업적으로 대마를 판매한 형제 등도 재판에 넘겨졌다. 검찰은 적발된 이들 대부분이 해외 유학 시절 처음 대마를 접한 뒤 귀국 후에도 끊지 못하고 수년 간 지속해서 흡연한 것으로 보고 있다.

그래픽=BBD랩

빅터뉴스가 12월 2일부터 4일까지 '남양, 효성, 마약'을 키워드로 관련기사를 집계한 결과 포털 네이버와 다음를 기준으로 기사는 모두 119개, 댓글은 2282개, 반응은 3490개로 집계됐다. 반응별로는 다음의 '화나요'가 1528개(43.78%)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네이버의 '공감백배(949개, 27.19%), '후속강추(597개, 17.11%) 등의 순이었다.

포털 네이버에 올라온 JTBC 12월 2일자 <남양·효성 3세들 '대마 적발'…집에서 직접 재배한 가수도> 기사에는 댓글 276개와 반응 213개가 달렸다(순공감순).

  • 역시 남양..ㅋㅋ 약국으로 업종 전환하냐(공감 798)
  • 뽕쟁이들 실명공개 해라. 마약에 취해서 무슨짓을 할지도 모르는데 주변사람들 조심하게(공감 307)
  • 과연 이게 이전에는 모르고 지금 알아낸 사실일까??묵히다가 이제 나온건 아닐까?(공감 267)
  • 윤씨. 힘든가봐 이때 이런걸 터뜨리는걸. 보면(공감 383)
  • 남양 효성 이명박(공감 119)

다음으로 연합뉴스 12월 2일자 <대마에 빠진 남양유업·효성家 3세들…9명 무더기 기소(종합2보)> 기사에는 댓글 210개와 반응 117개가 달렸다(순공감순).

  • 또 그냥 집행유예로 끝내겠지... 대한민국 법이라는 것이 존재한다면 이런 마약사범들은 강력하게 처벌했으면 한다(공감 226)
  • 전쟁 정말 싫어하지만 마약과의 전쟁은 대찬성! 마약을 이나라에서 뿌리뽑자(공감 161)
  • 사명 바꾸자! [대마유업]으로(공감 107)
  • 마약과의 전쟁 말로만 하지말고 진짜 강력하게 10년이상씩 형 때려라(공감 61)
  • 집권 야당 더불어 민주당은 대한민국이 마약 청정국인데 왜 마약과의 전쟁을 하냐고 한다....마약 수사해서 이태원 사고가 났단다(공감 16)

포털 다음에서 올라온 연합뉴스 12월 2일자 <대마에 빠진 남양유업·효성家 3세들…9명 무더기 기소(종합2보)> 기사에는 댓글 18개와 반응 30개가 달렸다(찬반순).

  • 마약 ㅋㅋㅋㅋ. 도이치 주가조작은?(찬성 6)
  • 한동훈의 마약수사 정국이 시작 됐네, 곧 연애인 마약범도 쏟아지겠군(찬성 6)
  • 정치검사라는 말이 맞는 것 같네요. 여론 물타기로 마약사범 검거~~~~김건희 여사 주가조작이나 제대로 수사하세요

※ 마이닝 솔루션 : BBD랩
※ 조사 기간 : 2022년 12월 2~12월 4일
※ 수집 데이터 : 5891개(네이버, 다음 기사와 댓글과 반응)
※ 분석 : 빅터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